이산화탄소 증가로 인한 해양 열 저장의 준평형 분포: CMIP5 모형 앙상블 결과

Title
이산화탄소 증가로 인한 해양 열 저장의 준평형 분포: CMIP5 모형 앙상블 결과
Author(s)
신호정; Ken Caldeira; 장찬주; 김용선
KIOST Author(s)
Jang, Chan Joo(장찬주)Kim, Yong Sun(김용선)
Publication Year
2015-05-21
Abstract
1960년대 이후로 꾸준히 상승해 온 전지구 평균 표면온도는 지난 십여 년 동안 상승 추세를 멈추었는데 그 주된 요인 중 하나가 해양의 열 저장이다. 따라서 해양의 열 흡수와 저장에 따른 표면온도의 자연 변동성에 관한 연구가 최근 많이 이뤄지고 있는 반면, 온실기체 증가에 따른 해양 열 저장의 역할에 관한 연구는 비교적 드물다. 이 연구에서는 접합모형상호비교사업(CMIP5) 이산화탄소 4배증 실험에서 해양의 열 함량이 해역별로 깊이에 따라 어떻게 변하는지를 종합적인 견지에서 정량적으로 분석하고자 하였다. 대기로부터 해양으로 유입된 열에너지 총량은 태평양에 가장 많이 축적되었고, 2000 m 이상 심해로 전달된 열에너지 총량은 남반구 해양이 전체의 50% 이상을 차지했다. 단위 면적당 열에너지의 저장률은 대서양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러한 해양의 열 저장 효과에 대한 연구는 앞으로도 지속될 지구온난화와 그 장기적 변화를 전망하고 더 잘 이해하는 데 필요하다.면, 온실기체 증가에 따른 해양 열 저장의 역할에 관한 연구는 비교적 드물다. 이 연구에서는 접합모형상호비교사업(CMIP5) 이산화탄소 4배증 실험에서 해양의 열 함량이 해역별로 깊이에 따라 어떻게 변하는지를 종합적인 견지에서 정량적으로 분석하고자 하였다. 대기로부터 해양으로 유입된 열에너지 총량은 태평양에 가장 많이 축적되었고, 2000 m 이상 심해로 전달된 열에너지 총량은 남반구 해양이 전체의 50% 이상을 차지했다. 단위 면적당 열에너지의 저장률은 대서양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러한 해양의 열 저장 효과에 대한 연구는 앞으로도 지속될 지구온난화와 그 장기적 변화를 전망하고 더 잘 이해하는 데 필요하다.
URI
https://sciwatch.kiost.ac.kr/handle/2020.kiost/25535
Bibliographic Citation
2015년도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 pp.13, 2015
Publisher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Type
Conference
Language
Korean
Publisher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Related Researcher
Research Interests

upper ocean dynamics,regional climate modeling,ocean climate change,해양상층역학,지역기후모델링,해양기후변화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qrcode

Items in ScienceWatch@KIOST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